뉴스룸

이전으로
포스코플로우, 국회서 ESG 친환경 운송수단 정책 마련 토론회 개최
2022.11.29

- 여ㆍ야 국회의원 4인, 국토교통부ㆍ산업통상자원부ㆍ해양수산부 와 머리맞대

- 김광수 사장, “친환경 종합물류회사로 환경 규제에 선제적 대응해 탄소 중립 실현에 기여할 것

포스코플로우(사장 김광수) 11 28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 1소회의실에서 여ㆍ야 국회의원[공동주최: 국회의원 김학용·김병욱(국토교통위원회), 국회의원 정희용·안호영(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과 함께 'ESG, 친환경 운송수단 법제화 마련을 위한 정책토론회'에 주관으로 참여해 논의의 장을 마련했다.

이번 토론회는 글로벌 탄소중립시대에 맞춰 친환경 운송수단 확보 방안 논의를 위해 마련된 자리로 한국수출입은행 양종서 수석연구원이 '국내 해운산업의 친환경 경쟁력 확보방안'이라는 주제로 발제에 나서고 유관 정부부처 (국토부·산업부·해수부) 담당 실국에서 토론에 참여했다.

 

  • ▲ 28일 ESG 친환경 운송수단 법제화 마련 정책토론회에 참석한 (왼쪽부터) 한국수출입은행 양종서 수석연구원, 국민의 힘 정희용 의원, 김성원 의원, 최영희 의원, 박성중 의원, 김학용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 포스코플로우 김광수 사장, 해운협회 김영무 부회장, 한국로지스틱스학회장 민순홍 연세대 교수, 해양수산부 정태성 해사안전국장, 국회입법조사처 김진수 국토해양팀장

 

먼저 한국수출입은행 양 연구원은 발제에서 정부는 선박이 중요한 국가의 전략 자산이라는 인식 하에 과감한 해운업 지원 정책을 수립할 필요가 있다. 해운업계도 환경 규제라는 급격한 변화를 기회로 여겨 많은 고민과 연구로 친환경 운송수단 구축을 위한 문화와 시스템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로지스틱스학회장 민순홍 연세대 교수를 좌장으로 국토교통부 김정희 교통정책총괄과장, 산업통상자원부 박동일 제조산업정책국장, 해양수산부 정태성 해사안전국장, 국회입법조사처 김진수 국토해양팀장이 각 부처별 친환경정책을 발표하고 토론에 참여해 친환경 운송체계 확보 방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 ▲ 28일 ESG 친환경 운송수단 법제화 마련 정책토론회에서 토론 중인(왼쪽부터)국회입법조사처 김진수 국토해양팀입법조사관, 산업통상자원부 박동일 제조산업정책국장, 한국수출입은행 양종서 수석연구원, 한국지스틱스학회장 민순홍 연세대 교수, 국토교통부 김정희 교통정책총괄과장, 해양수산부 정태성 해사안전국장

 

이번 토론회에 주관으로 참여한 포스코플로우의 김광수 사장은이번 토론회가 탄소 중립이라는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는 초석이 될 것" 이라며, “물류업계 전반에 요구되는 환경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운송 부문 탄소중립 실현에 적극 앞장서고, 나아가 국가 물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포스코플로우는 지난 해 세계 최초 LNG 추진 대형 벌크선 도입, LNG 트랙터 도입 등 친환경 운송 시대로 가는 브릿지 운송수단을 확보하고, 선박 내 스크러버 설치, 사업장 내 운송수단 친환경화 등을 추진해 친환경 종합물류회사로서 탄소중립 실현에 앞장서고 있으며, 지난 9월에는 학계 인사와 중견ㆍ중소 물류업계 관계자들을 초청해  ‘ESG 경영과 공급망 내 중소기업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하기도 했다.

포스코플로우는 앞으로도 친환경 운송수단 법제화 마련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과 더불어, 민ㆍ관ㆍ학ㆍ정 이해 관계자들과 머리를 맞대 운송부문 탄소중립을 위한 초당적 협력에 적극 동참할 방침이다.